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다시보기 > 뉴스데스크

민주당, 김영삼. 김대중 후보 추대 본격화[하금열]

앵커: 강성구 기사입력 1987-10-02 최종수정 1987-10-02
민주당 김영삼 김대중 후보 추대
- 후보단일화의 무산으로 민주당 양 김씨는 각기 자신의 후보 추대를
위한 활동 계획
[민주당, 김영삼. 김대중 후보 추대 본격화]

● 앵커: 민주당에 김영삼 총재와 김대중 고문은 합의에 의한 후보 단일화가 이루어질 수 없다는 점을 기정 사실로 보고 이달 중순부터 지방 집회를 통한 독자적인 후보 추대 작업을 본격화 하기로 했습니다.

● 기자: 민주당내 상도동계가 오는 17일 부산에서 김영삼 총재를 후보로 추대하는 대회를 갖기로 결정함으로써 오는 10일 전주 집회를 갖기로 한 김대중 고문과 함께 두 김씨의 독자 출마는 움직일 수 없는 사실로 굳어지고 있습니다.

민주당의 상도동계는 오늘 아침 계보사무실에서 이사회를 갖고 오는 17일 부산을 시작으로 지방대회를 개최해 김 총재 후보 추대 작업을 확산시켜 나가기로 했습니다.

이와함께 상도동측은 이 달 중순까지 후보단일화를 위한 특별한 계기가 마련되지 않을 경우 오는 20일쯤에는 좌파 대의원들에 서명을 받아 김 총재 후보 추대를 위한 임시 전당대회를 강행하는 방법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이에 맞서 동교동측도 오는 10일 김 고문의 전주 방문을 시작으로 지방 집회를 계속해 김 고문이 후보에 나서야 할 당위성을 홍보할 계획입니다.

김대중 고문은 특히 재야측에 지지기반이 확인 되는데로 오는 12일 쯤 어떤 형태로 대통령 후보에 출마할 것인지에 대한 자신에 입장을 밝힐 예정입니다.

이처럼 상도,동교 양 계보의 치열한 후보 경쟁으로 당 운영이 사실상 마비된 가운데 후보 단일화 추진을 위한 당내 소장파 의원 14명은 중진의원 10여명에 서명을 추가로 받아 오는 5일 부당 차원에 행동 방향을 밝히기로 했습니다.

MBC뉴스 하금열입니다.

(하금열 기자)

인기 동영상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