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다시보기 > 뉴스데스크

중경 임시정부 청사 복원식 가져[문철호]

앵커: 엄기영,정혜정 기사입력 1995-08-11 최종수정 1995-08-11
중경 대한민국 임시정부 청사 복원식
[중경 임시정부 청사 복원식 가져]

● 앵커: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마지막 청사였던 중경 임시정부 청사가 오늘 새롭게 복원됐습니다.

광복 50주년 기념사업으로 진행된 중경 청사 복원 소식을 현지에서 문철호 특파원이 전해드립니다.

● 기자: 중경 대한민국 임시정부 청사에 50년 만에 다시 태극기가 게양되고 애국가가 울려 퍼졌습니다.

특히 이 태극기는 당시 임시정부에서 사용하던 것으로 오늘 복원식의 의미를 더해주었습니다.

중경 임시정부 청사는 약 400평 대지위에 5개 건물이 거의원형 그대로 복원됐습니다.

청사입구 전시실에 마련된 각종 사진자료와 문건 등은 상해에서 중경까지 대한민국 임시정부 27년의 역사를 설명해 주고 있습니다.

임시정부 주석 집무실을 찾은 백범 기념사업회 김 신 고문은 아버님 김 구 주석의 흉상을 보고 50년 전 감격을 되새겼습니다.

● 김 신(백범기념사업회 고문. 김 구 주석 아들): 우선 우리 선열들이 온갖 그런 고생을 이겨나가면서 끝까지 우리 임시정부법통을 지켜왔기 때문에 오늘 우리가 여기 와서 이런 행사도 할 수 있고.

● 기자: 27년 임시정부 역사 가운데 가장 활발한 항일투쟁을 벌임으로써 조국의 광복을 앞당겼던 중경 임시정부 청사, 오늘 중경 청사의 복원은 광복 50주년의 진정한 의미를 되새겨주고 있습니다.

MBC뉴스 문철호입니다.

(문철호 기자)

인기 동영상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