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다시보기 > 뉴스데스크

전두환.노태우 감형 판결과 사면 여부 관련 여론조사 결과[황외진]

앵커: 이인용,김지은 기사입력 1996-12-19 최종수정 1996-12-19
전두환 노태우 여론조사
- 전두환씨 감형(551명 전화조사)
부적절했다: 47.9%, 적절했다: 44%, 모르겠다: 8.0%
- 6.29가 감형요인?
잘못한일: 50.1%, 잘한일: 32.9%, 모르겠다: 17.0%
- 노태우씨 감형
부적절했다: 57.4%, 적절했다: 32.8%, 모르겠다: 9.8%
- 6.29가 내란종료 시점
옳다: 56.4%, 옳지 못하다: 26.8%, 모르겠다: 16.7%
- 전두환.노태우씨 사면 가능성
사면될 것: 42.2%, 사면 안될것: 40.5%, 모르겠다: 17.3%
- 항소심에 대한 시각
정치적 재판: 65.5%, 그렇지 않다: 20.9%, 모르겠다: 13.6%
- 실형받은 재벌도 감형
부적절했다: 48.8%, 적절했다: 40.4%
- 이원조씨 불구속
그래서는 안된다: 63.0%, 그럴 수 있다: 17.8%
[국민들의 시각은?]

● 앵커: 저희 문화방송은 한국 갤럽과 공동으로 전두환·노태우 씨에 대한 감형 판결에 대해 국민이 어떻게 생각하는지, 또 김영삼 대통령 임기 안에 전·노 씨가 과연 사면될 수 있다고 생각하는지 여론조사를 해봤습니다.

직접 들어보시죠.

전 씨 감형에 대한 찬반

"처음에 판결 났을 때도 사형을 진짜 당하리라고 생각한 사람은 별로 없었을 거 같거든요"

"사형했으면 좋겠어요, 너무 젊은 사람들이 너무 많이 죽고 그래서..."

● 기자: 문화방송과 한국갤럽이 어제 전국의 성인남녀 551명을 전화 여론 조사한 결과 전두환 씨 감형에 대해 적절했다는 대답이 44%, 부적절하다는 대답이 47.9%로 찬반이 엇갈렸습니다.

전 씨가 6.29 선언을 주도했다는 주장이 사실일 경우 감형이 잘한 일인가에 대해서는 32.9%만이 잘한 일이라고 답 해 6.29가 감형요인이라고는 보지 않는 경향이 우세했습니다.

노태우 씨의 감형에 대해서는 32.8%만이 적절하다고 답했고, 부적절하다는 답변은 57.4%로 노 씨에 대한 국민정서가 전 씨에 비해 더 비판적이었습니다.

또 6.29를 내란종료 시점으로 규정한 재판부의 판단에 대해서는 긍정적인 시각이 56.4%로 우세했습니다.

김 대통령 임기 내 사면여부

"사면으로 가기위한 통과의례에 지나지 않는다, 어차피 사면될 거고..."

"사면이나 감형보다는 오히려 지금의 형량보다 더 높은 것도 받을 수 있다는 그런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이 드는데요"

전·노 두 사람이 김영삼 대통령 임기 안에 사면될 것이라 는 전망은 42.2%, 그렇지 않을 것이라는 답변은 40.5%로 엇비슷했습니다.

아울러 이번 항소심 재판이 현 정권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정치적 재판이라는 시각에 대해서는 65.5%가 그렇다고 대답했습니다.

비자금 사건과 관련해서는 1심에서 실형 선고를 받은 재벌총수들을 집행유예로 감형한 것에 대해 비판적인 국민들이 다소 많았습니다.

그러나 검은 돈 거래를 주선한 이원조 씨를 법정 구속하지 않은데 대해서는 잘못된 것이라는 의견이 63%로 압도적이었습니다.

MBC뉴스 황외진입니다.

(황외진 기자)

인기 동영상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