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Home > 20년뉴스 > 20년전 오늘뉴스

신한국당, 이회창 신임 총재로 선출로 새로 출범[송기원]

play

- 이회창(신한국당 총재)발언
. 첨단 정부 실현키로, 약속한 것은 반드시 지키겠다

[신한국당, 이회창 신임 총재로 선출로 새로 출범]

● 앵커: 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신한국당이 오늘 이회창 총재 체제로 새롭게 출범했습니다.

이회창 체제 출범 이회창 총재는 오늘 3金 시대의 마감을 선언하고 무한경쟁과 정보화 시대를 성공적으로 이끌어 갈 수 있는 첨단정부를 만들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먼저, 송기원 기자입니다.

● 기자: 이회창 신한국당 대표가 만장일치로 총재로 선출됨으로써 여권의 중심축으로 우뚝 섰습니다.

김영삼 대통령은 명예총재로 추대됐고, 이한동 고문은 후임 대표로 지명됐습니다.

이회창 신임 총재는 취임사에서 새 시대 개막을 선언했습니다.

● 이회창 총재 (신한국당): 김영삼 총재님의 명예로운 정치일선 후퇴는 우리에게 3金시대로 일컬어져온 한 시대를 마감하고 새 시대의 개막을 알리는 선언이기도 합니다.

● 기자: 이회창 총재는 정파와 계층, 지역을 초월한 국민대통합의 정치를 역설했습니다.

● 이회창 총재 (신한국당): 모두 하나로 뭉쳐 21세기를 이끌어갈 민족정예 세력을 형성해서 새로운 민족사를 열어가야 합니다.

● 기자: 이회창 총재는 정치제도와 선거제도, 행정구조, 지방자치제 재검토 등, 국가 대혁신으로 첨단 정부를 실현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이회창 총재는 또 자율, 공정, 정보화를 주동으로 하는 이회창식 경제추진, 국민이 참여하는 개혁, 법치주의 국가운영을 강조했습니다.

이회창 총재는 약속을 새로운 기치로 내걸어 다른 후보와의 차별화를 시도했습니다.

● 이회창 총재 (신한국당): 한번 약속한 것은 반드시 지키는 대통령이 되겠습니다.

● 기자: 오늘 전당대회에는 이수성, 박찬종 고문과 서석재, 서청원, 김윤환 의원 등 비주류 인사들도 모두 참석했습니다.

MBC 뉴스 송기원입니다.

(송기원 기자)

19970930

  • 인쇄하기
  • 홈으로
  • 맨위로
  • 목록으로
뉴스의 변화를 선도하는 MBC(news.mbc.co.kr) 저작권자 MBC.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