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다시보기 > 뉴스데스크

김대통령 교포 간담회에서 재일동포 격려[김경중]

앵커: 이인용,정혜정 기사입력 1998-10-07 최종수정 1998-10-07
김대중 교포간담회 재일동포 격려
[재일동포 격려]

● 앵커: 김대중 대통령은 오늘 우리 교포들을 만나서 교포들이 정당한 대우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오늘 교포 간담회에는 조선 국적의 동포들도 참석했습니다.

김경중 기자입니다.

● 기자: 김대중 대통령은 오늘 재일동포와의 간담회에서먼저 그동안의 고난과 역경을 위로했습니다.

● 김대중 대통령: 바로 우리 민족의 수난의 역사고 재일동포의 역사는 바로 우리 민족의 불굴의 그러한 투쟁과 노력의 역사고…

● 기자: 김 대통령은 앞으로 동포들이 세금 낸 만큼 정당하게 대우받을 수 있도록 일본 측에 요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김대중 대통령: 지방참정권을 위시한 재일교포의 권익 신장에 대해서 일본 정부가 적극적인 조치를 취해주도록 강력히 이번에 요청할 생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 기자: 김 대통령은 재일동포들을 위해 필요하다면 국내에서도 특별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대통령은 韓日간에새로운 동반자 관계가 시작되는 만큼 동포들이 중개자 역할을 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김대중 대통령: 그러한 중개자, 혹은 인도자, 선봉, 이런 역할을 하는 여러분이 되기를 바라고…

● 기자: 오늘 간담회에는 민단뿐만 아니라 조선국적의 동포들도 참석해 성황을 이루었습니다.

이에 앞서 김 대통령은 주일 한국 특파원들과의 간담회에서 20세기에 시작된 양국 간 불행에 종지부를 찍고 21세기를 향해 새로 출발하려는 것이 이번 訪日의 큰 목적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대통령은 특히, 일본은 과거에 대해 반성하는 용기가 필요하고 한국은 전후 일본에 긍정적 측면을 평가하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역설했습니다.

도쿄에서 MBC뉴스 김경중입니다.

(김경중 기자)

인기 동영상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