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Home > 20년뉴스 > 20년전 오늘뉴스

충북 단양 새마을호 탈선 27명 부상 등 철도 침수 불통[임용순]

play

[충북 단양 새마을호 탈선 27명 부상 등 철도 침수 불통]

● 앵커: 열차도 멈췄습니다.

새마을호가 탈선하고 각 노선마다 부분적으로 열차운행이 중단됐습니다.

임용순 기자입니다.

● 기자: 오늘 새벽 1시쯤 충북 단양 부근의 중앙선에서 안동을 떠나 서울로 향하던 새마을호가 선로를 이탈했습니다.

태풍 때문에 철로로 굴러 떨어진 흙과 돌더미를 열차가 미처 발견하지 못해 충돌한 것입니다.

이 사고로 기관차와 객차 등이 넘어졌고 승객 27명이 부상을 입었습니다.

● 박춘기(사고열차 승객): 쾅, 벼락 맞은 것 같았어요.

밀려서 두 번 충격 받았어요.

● 기자: 중앙선은 사고가 난 지 13시간 만에 복구를 마쳤습니다.

어젯밤 7시쯤에는 전라선 신풍에서 여수까지 해안구간의 철로도 침수돼 여수-여천간 열차운행이 오늘 오전까지 중단되기도 했습니다.

경북 울진의 분천-승부간 영동선 교각이 넘어져 이 구간의 운행은 전면 중단되고 있습니다.

이 사고로 영동선은 임시 개통하는 데만 최소 한 달 이상의 시일이 필요할 것으로 철도청은 예상하고 있습니다.

MBC뉴스 임용순입니다.

(임용순 기자)

20030913

  • 인쇄하기
  • 홈으로
  • 맨위로
  • 목록으로
뉴스의 변화를 선도하는 MBC(news.mbc.co.kr) 저작권자 MBC.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