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엠빅뉴스 > 엠빅비디오

[엠빅비디오] 산책가자던 엄마가..1살 빌리의 이야기

뉴미디어뉴스국 기사입력 2018-03-12 17:48 최종수정 2018-03-12 17:48
유기견 반려동물 리본센터 입양
1인 가구가 늘면서 어디에 가든 반려동물을 쉽게 볼 수 있죠?

하지만 모든 반려동물이 평생 가족과 행복하게 사는 건 아닙니다. 농림축산검역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한 해동안 버려진 유기 동물이 10만 마리가 넘는데요. 그중 대다수를 유기견이 차지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말 서울 강동구에 문을 연 '리본센터'도 덩달아 바빠졌는데요.

리본센터는 유기견에게 새로운 가족을 찾아주는, 이름 그대로 '다시(Re)' '태어나게(Born)' 하는 곳입니다.

현재까지 리본센터를 거쳐간 유기견이 58마리, 지금도 새 가족을 기다리는 유기견이 20마리나 되는데요.

지난달 25일 이곳에 온 1살 이탈리아그레이하운드 '빌리'의 이야기 한번 들어보시겠어요?


[ 구성 : 이준희 기자, 제작 : 최필선, 더빙 : 손수민 ]

[엠빅뉴스]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페이스북 바로가기
▶유튜브 바로가기

오늘의 m pick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