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뉴스 > 스포츠

히딩크 "한국축구 위해 기여할 용의 있다"

진필원 기사입력 2017-09-14 19:24 최종수정 2017-09-14 20:04
히딩크 축구대표팀 대한축구협회 월드컵
히딩크, 축구대표팀, 대한축구협회, 월드컵
2002년 월드컵에서 4강 신화를 일궜던 거스 히딩크 전 국가대표 축구팀 감독이 "한국축구를 위해서 어떤 형태로든 기여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시간으로 14일 저녁, 네덜란드에서 국내 취재단과 간담회를 가진 히딩크 전 감독은 "여러 가지 여건을 감안할 때 2002년 월드컵의 영광을 재현하기는 어렵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한 히딩크 전 감독은 지난 6월, 월드컵 축구 대표팀을 위해 일정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의사를 대한 축구협회에 간접적으로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월드컵 대표팀 사령탑으로 신태용 감독이 선임된 것에 대해서는 "대한축구협회의 의견을 존중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인기 동영상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