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뉴스 > 스포츠

한국, 남자농구 세계 랭킹 34위로 4계단 하락

뉴미디어뉴스국 기사입력 2017-10-12 08:13 최종수정 2017-10-12 08:17
농구 세계랭킹 FIBA
농구, 세계랭킹, FIBA
한국 남자농구가 국제농구연맹(FIBA) 세계 랭킹 34위에 올랐다.

한국은 FIBA가 11일 발표한 세계 랭킹에서 지난해보다 4계단 하락한 34위에 자리했다.

FIBA 세계 랭킹은 주요 국제대회가 종료된 이후 새로 산정되며 직전 랭킹은 지난해 8월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이 끝난 뒤 발표된 바 있다.

우리나라는 올해 8월 레바논에서 열린 FIBA 아시아 컵에서 3위에 오르며 선전했으나 최근 유럽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낸 조지아(28위), 체코(29위), 벨기에(31위) 등에 추월을 허용했다.

아시아-오세아니아 국가 중에서는 호주(9위), 이란(22위), 중국(24위), 뉴질랜드(27위), 필리핀(30위)에 이어 여섯 번째 순위였다.

중국이 지난해 14위에서 10계단이나 하락하고, 이란은 22위를 유지하면서 '아시아 넘버 원' 자리가 바뀐 것이 눈에 띈다.

중국은 올해 아시아컵 8강에서 탈락했다.

여자 순위에서는 한국이 16위로 한 계단 하락했다.

중국이 10위, 일본은 13위에 올랐다.

남녀 1위는 모두 '세계 최강' 미국이다.

남자는 미국에 이어 스페인, 세르비아, 프랑스, 아르헨티나 순이고, 여자는 스페인, 프랑스, 호주, 캐나다 등이 2위부터 5위까지 늘어섰다.

인기 동영상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