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뉴스 > 정치

이국종 "김성태 비대위원장직 제안 거절했다"

박소희 기사입력 2018-07-07 13:41 최종수정 2018-07-07 13:42
이국종 김성태 자유한국당
이국종, 김성태, 자유한국당
아주대병원 중증외상센터를 이끌고 있는 이국종 교수가 자유한국당으로부터 비상대책위원장직을 제안받았지만 고사했습니다.

한국당 김성태 대표 권한 대행은 어제저녁 여의도에서 이 교수를 만나 "한국당의 혁신을 이끌 비대위원장직을 맡아 달라"고 요청했지만 이국종 교수는 "역량이 부족하다"며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이 교수는 MBC와의 통화해서 "자신은 의료에 전념하기에도 벅차다"면서 정계에 진출할 뜻이 없음을 분명히 밝힌 바 있습니다.

한편, 한국당은 8일 비대위원장 대국민 공모를 마친 뒤 9일쯤 비대위원장 후보군을 5에서 6명으로 압축할 예정입니다.

오늘의 m pick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