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뉴스 > 사회

비자림로 공사 중단…찬·반 논란

조인호 기사입력 2018-08-10 16:49 최종수정 2018-08-10 18:53
제주 비자림로 확장공사 삼나무숲 훼손
제주 비자림로, 확장공사, 삼나무숲, 훼손
제주 비자림로 확장공사가 삼나무숲 훼손 논란으로 일시중지된 가운데 제주도가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합리적인 대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안동우 제주도 정무부지사는 오늘 기자회견을 갖고 이번 공사로 경관 훼손 논란을 불러오게 돼 유감을 표한다며 대안이 마련될 때까지 공사를 재개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시민단체들은 자연경관이 파괴된다며 전면 중단하라고 요구했지만 성산읍 지역주민들은 교통사고 위험이 높다며 공사 재개를 요구했습니다.

오늘의 m pick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