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뉴스 > 스포츠

'월드컵 전사' 문선민, 햄스트링 부상으로 강원전 결장

뉴미디어국 뉴스편집부 기사입력 2018-07-11 21:27 최종수정 2018-07-11 21:27
문선민 햄스트링 부상 결장
문선민, 햄스트링 부상, 결장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 맹활약했던 인천 유나이티드의 주전 공격수 문선민이 왼쪽 햄스트링 부상으로 강원FC와 경기에 결장했다.

문선민은 1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강원과 홈 경기 출전 명단에서 제외됐다.

예른 안데르센 인천 감독은 경기 직전 취재진과 인터뷰에서 "문선민이 다쳐서 오늘 경기에 출전할 수 없다"라며 "부상 재발 방지를 위해 뺐다"라고 전했다.

문선민은 복귀전이었던 지난 7일 전북 현대와 원정경기에서 2골을 터뜨리며 맹활약했지만, 전반전 종료 직전 왼쪽 햄스트링을 다쳐 후반전 시작과 함께 교체됐다.

오늘의 m pick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