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뉴스 > 사회

초등학생 조기유학, 선호 지역 1위는 '캐나다'…중고생은 '미국'

남재현 기사입력 2019-09-15 10:25 최종수정 2019-09-15 14:51
조기유학 선호지역 초등학생 캐나다 중고생 미국
조기유학, 선호지역, 초등학생, 캐나다, 중고생, 미국
국내 초등학생들이 유학을 가장 많이 가는 나라로 캐나다가 미국을 제치고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습니다.

한국교육개발원 교육통계서비스에 따르면 지난해 3월부터 올해 2월까지 해외로 유학을 떠난 초등학생은 4천4백 명이었는데 캐나다로 간 학생이 1천2백 명, 전체 27%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미국이 18%를 차지했습니다.

이어 필리핀과 말레이시아, 중국과 뉴질랜드가 그 다음 선호 지역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다만 중학생과 고등학생은 여전히 미국 유학을 선호했는데 중학생은 미국과 캐나다, 필리핀 순이었고 고등학생은 미국과 캐나다, 중국으로 유학을 많이 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오늘의 m pick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