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다시보기 > 뉴스투데이

세계적인 웰빙 열풍, 간장·고추장 등 전통장 '인기'

김재영 기사입력 2016-05-10 07:22 최종수정 2016-05-10 07:38
웰빙 전통장 고추장 간장
◀ 앵커 ▶

요즘 전 세계적인 웰빙 바람을 타고 간장, 고추장 같은 우리 장류가 해외에서도 인기라고 합니다.

우리 전통장을 활용한 다양한 조리법과 메뉴 개발도 활발한데요,

김재영 기자가 알려드립니다.

◀ 리포트 ▶

간장과 된장을 버터와 섞어보기도 하고, 고추장과 올리브 오일을 버무려보기도 합니다.

어떤 음식과 어떻게 섞었을 때 우리 전통장이 어떤 맛을 낼 수 있는지를 연구하고 분류해, 이른바 염장류 맛 지도를 만드는 것입니다.

[최정윤/장 프로젝트 팀장]
"그냥 추억으로 '맛있다' '좋은 음식이야'가 아니라 서양인들의 시각에서 어떻게 맛있는지, 조리법이나 (어떤) 식재료와 어울릴 수 있는지를 체계적인 방법으로 연구하고…."

특히 해외 유명 요리사들이 한국의 장류가 음식의 잡냄새는 없애주고 재료의 맛은 더 풍부하게 해 준다는 평가를 잇따라 내놓고 있습니다.

[호안 로카/스페인]
"장은 재료의 맛을 살려주기 때문에 조리법이 훨씬 더 다양해집니다."

[배예환 셰프/전 청와대 요리사]
"(해외 귀빈) 만찬에 갔을 때도 보니까요, 외국분들이 많이 오시잖아요, 제일 좋아하는 것은 간장이에요. (장류가) 몸에 흡수됐을 때 건강한 느낌을 더 많이 주거든요."

몇 달에서 몇 년씩 발효되는 우리 장에는 다양한 미생물과 미네랄이 많기 때문인데, 최근엔 항암이나 다이어트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지며 더 주목받고 있습니다.

MBC뉴스 김재영입니다.

인기 동영상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