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소방관 반론 "현장에서 뛰어다니면 안 된다"
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다시보기 > 뉴스데스크

제천 소방관 반론 "현장에서 뛰어다니면 안 된다"

기사입력 2017-12-29 20:29 최종수정 2017-12-29 20:37
제천화재 소방관 소방대원 제천소방서
◀ 앵커 ▶

MBC 뉴스데스크는 지난 26일에 제천 화재현장의 CCTV 화면을 보도하면서 한 소방대원이 "10분 넘게 무전 교신만 하면서 건물 주변을 돌아다녔다"라고 표현했습니다.

이 보도 이후에 전·현직 소방관들의 지적이 있었는데요.

현장 지휘관은 불 끄러 들어가는 게 아니라 밖에서 전체 상황을 파악하고 지시하는 역할인데, 마치 시간을 허비한 것처럼 오해를 살 수 있다는 이야기였습니다.

그래서 저희는 화면에 나왔던 그 소방관을 직접 만나서 입장을 들어봤습니다.

◀ 김종희/제천소방서 소방경 ▶

항상 국민의 안전을 책임지겠다고 자부하는 소방이었는데, 제가 현장 지휘관의 입장에서 더 이상 뭐라고 드릴 말씀이 없습니다.

저희들이 현장에서 절대 뛰어다니면 안 됩니다.

그게 매뉴얼이고 구조대원의 부상방지를 위해 항상 현장에서 걸어다니게 되어 있습니다.

근데 뉴스 멘트에는 대원들이 어슬렁어슬렁 걸어다니는 투로 보도가 됐고, 이건 아니다 싶었습니다.

◀ 앵커 ▶

많은 분들의 지적을 겸허히 수용하면서 거기에 응답하는 차원으로 당사자 의견을 전해드립니다.

인기 동영상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