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다시보기 > 뉴스데스크

[톱플레이] 역시 호날두 '평범한 골은 가라' 外

박주린 기사입력 2018-04-09 20:49 최종수정 2018-04-09 20:52
호날두 축구 챔피언스리그 발리슛 메이저리그 MLB 프로야구 탁구
◀ 앵커 ▶

그라운드에 서면 기대감을 갖게 만드는 선수죠.

오늘(9일)의 톱플레이는 호날두의 골로 시작합니다.

◀ 리포트 ▶

레알과 아틀레티코의 마드리드 더비입니다.

왼쪽에서 크로스 호날두가 그대로 집어넣습니다.

가레스 베일 크로스, 호날두 논스톱 슛 들어갑니다.

지난주 챔피언스리그 환상 골에 이은 또 한 번의 논스톱 발리슛.

요즘 멋지게 골 넣는 데 재미가 완전히 붙었습니다.

말 그대로 '평범한 골은 가라'.

오늘 골로 호날두, 프로 데뷔 16년 만에 통산 650골을 기록합니다.

이번엔 메이저리그로 가보겠습니다.

방망이가 말썽이네요.

아무리 쳐도 빠지지 않는데.

덕아웃에 부탁하니 한 번에 빠지는군요.

역시 안되면 그렇죠, 사람 불러야 됩니다.

자 이번엔 삼루 관중석으로 파울 타구.

몸을 날려서 도약, 포구, 착지까지.

그 와중에 빈자리를 찾아 앉은 게 절묘합니다.

국내 탁구 대회에 참가한 초등학생들입니다.

긴장을 푸는 건가요, 춤을 추는 건가요?

응원할 때도 먹을 걸 놓지 못하는 영락없는 초등학생.

하지만, 눈빛만큼은 형, 누나들 못지않습니다.

오늘 흘리는 아쉬움의 눈물은 내일을 위한 값진 경험이겠죠?

지금까지 톱플레이였습니다.

오늘의 m pick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