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다시보기 > 뉴스투데이

[평창] '빙속여제' 이상화 "알람 7개 꺼놓고 푹 쉬고 싶어요"

기사입력 2018-02-20 07:16 최종수정 2018-02-20 14:25
평창올림픽 이상화 스피스스케이팅
◀ 앵커 ▶

평창올림픽 플라자에 마련된 MBC 특별 스튜디오에서 올림픽 소식 전해드리겠습니다.

우리 빙속 여제 이상화 선수 값진 은메달을 딴 뒤 어제 기자회견을 가졌죠.

알람 7개를 맞춰놓고 지독한 훈련을 반복했다고 하는데요.

앞으로 1, 2년 선수 생활은 더 하겠지만 4년 뒤 올림픽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습니다.

전설이 된 빙속여제를 함께 만나 보시죠.

오늘의 m pick

공감지수가 높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