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다시보기 > 뉴스투데이

김정은, 文 대통령에 친서…"강한 답방 의지"

이덕영 기사입력 2018-12-31 07:03 최종수정 2018-12-31 07:04
문재인 대통령 김정은 친서 서울 답방 새해인사
◀ 앵커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친서를 보내왔습니다.

◀ 앵커 ▶

친서에는 정중한 새해 인사와 함께 서울 답방에 대한 강한 의지가 담겼다고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이덕영 기자입니다.

◀ 리포트 ▶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친서는 어제 오후, 청와대로 전달됐습니다.

자주색 공식 표지와 함께 A4 용지 2장 분량의 문서였습니다.

수신인엔 '존경하는 문재인 대통령 귀하'라고 적었고, 조선민주주의 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의 표식이 새겨졌습니다.

김 위원장은 "평양에서의 상봉이 어제 일 같은데, 벌써 100여일이 지났다"며 정중하게 인사를 건넸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김 위원장이 친서를 보내 약속했던 서울 답방이 연내에 이뤄지지 못한 데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서울 방문에 강한 의지를 내비쳤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의겸/청와대 대변인]
"김 위원장은 앞으로 상황을 주시하면서 서울을 방문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나타냈습니다."

김 위원장은 남북 협력과 비핵화의 의지도 거듭 강조했습니다.

"2019년에도 문 대통령과 자주 만나 한반도 평화 번영을 위한 논의를 진척시키고, 비핵화 문제도 함께 해결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는 겁니다.

다만 청와대는 친서에 '북미 정상회담'과 관련된 내용이 포함됐는지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MBC뉴스 이덕영입니다.

오늘의 m pick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