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메뉴로 이동
Home > 다시보기 > 뉴스투데이

[이 시각 세계] 멕시코 인기 '가짜 아이폰' 용도는?

김유정 리포터 기사입력 2019-05-23 06:20 최종수정 2019-05-23 06:21
가짜 아이폰 무장강도 멕시코 이시각세계
치안이 불안한 멕시코에서 최근 무장강도가 버스를 습격하는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는데요.

시민들이 갖고 있는 현금과 귀금속이 표적이 되기도 하지만, 고가의 휴대 전화를 노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언제 강도를 만날 수 있을지 알 수 없어 불안한 멕시코인들이 급기야 자신의 휴대 전화를 지키고자 생각해 낸 방법은 가짜 전화 소지.

덕분에 요즘 멕시코에서는 강도를 만났을 때 넘길 가짜 휴대 전화가 날개 돋친 듯 팔리고 있다는데요.

아이폰을 그대로 본떠 만든 전화의 가격은 3백에서 5백 멕시코 페소로, 우리 돈 2만 원에서 3만 원 안팎이라고 합니다.
김학의 타임라인 배너

오늘의 m pick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