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사회
기자이미지 공윤선

'프로포폴 불법투약 혐의' 연예기획사 대표 불구속기소

'프로포폴 불법투약 혐의' 연예기획사 대표 불구속기소
입력 2020-09-17 18:44 | 수정 2020-09-17 18:44
재생목록
    '프로포폴 불법투약 혐의' 연예기획사 대표 불구속기소

    자료사진

    프로포폴 불법 투약 혐의를 받는 연예기획사 대표가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서울중앙지검 강력범죄형사부는 연예기획사 대표 김모씨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과 의료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기소 했습니다.

    김씨는 서울의 한 성형외과에서 향정신성 수면마취제인 프로포폴을 치료 외 목적으로 수십 차례 상습 투약하고, 진료 기록을 허위로 작성하기 위해 타인의 명의를 도용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씨가 프로포폴을 투약받은 곳은 재벌가 인사들에게 프로포폴을 불법 투약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병원장 김 모씨가 운영하는 병원으로 조사됐습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