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세계
기자이미지 조윤정

美 바이오기업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서 항체 형성"

美 바이오기업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서 항체 형성"
입력 2020-05-19 06:03 | 수정 2020-05-19 06:11
재생목록
    美 바이오기업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서 항체 형성"
    미국 바이오기업인 `모더나`가 코로나19 백신 후보에 대한 1상 임상시험에서 항체가 형성되는 긍정적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현지시간 18일, 미국 CNBC 방송 등에 따르면 모더나는 이날 코로나19 백신 후보에 대한 임상시험에서 시험 참가자 45명 전원에 코로나19 항체가 형성됐다고 밝혔습니다.

    모더나는 시험 참가자 45명을 3그룹으로 나눠 백신 후보 물질을 각각 25㎍(마이크로그램), 100㎍, 250㎍씩, 약 28일의 간격을 두고 두 차례에 걸쳐 투여했으며, 두 번째 투여한 후 약 2주가 지난 뒤 25㎍ 그룹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됐다가 회복된 사람과 비슷한 수준의 항체가 형성됐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100㎍ 그룹에서는 코로나19에 감염됐다가 회복된 사람을 능가하는 수준의 항체가 만들어졌으며, 최소 8명에게서 바이러스를 무력화하는 중화항체도 형성됐다고 모더나는 밝혔습니다.

    모더나는 앞서 지난 7일 미국 식품의약국, FDA로부터 2상 임상시험을 승인받았다면서 조만간 600명을 대상으로 시험을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전 세계에서 100개 이상의 코로나19 백신이 개발 중인 가운데 모더나와 미 제약사 화이자 등의 8개 백신 후보에 대한 임상 시험이 시작됐다고 전했습니다.

    또 미국 제약사인 존슨앤드존슨과 스웨덴의 다국적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 프랑스 제약사 사노피 등은 백신 개발 시 곧바로 대규모 생산을 위한 생산시설 구축에 나섰다고 설명했습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