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세계
기자이미지 김정원

"미 노스다코타주, 전세계서 코로나19 사망률 가장 높아"

"미 노스다코타주, 전세계서 코로나19 사망률 가장 높아"
입력 2020-11-18 11:02 | 수정 2020-11-18 11:03
재생목록
    "미 노스다코타주, 전세계서 코로나19 사망률 가장 높아"
    전세계에서 코로나19 사망률이 가장 높은 곳은 미국 노스다코타주로 나타났습니다.

    정치전문 매체 '더힐'은 미국 과학자협회 분석 결과를 인용해 노스다코타주의 코로나19 사망률은 100만 명 당 18.2명으로 전 세계에서 가장 높았다고 보도했습니다.

    인접한 사우스다코타주는 100만 명 당 17.4명으로 미국에서 3번째로 높은 사망률을 보였습니다.

    미국 워싱턴대 부설 보건계량평가 연구소는 현 추세가 지속되면 내년 2월까지 두개 주에서 사망자가 현재보다 2배 이상 늘어날 것으로 예측하고 있습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