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정치
기자이미지 임명현

최재형, 대선캠프 해체 선언‥"경선 포기는 아니다"

최재형, 대선캠프 해체 선언‥"경선 포기는 아니다"
입력 2021-09-15 05:53 | 수정 2021-09-15 05:55
재생목록
    최재형, 대선캠프 해체 선언‥"경선 포기는 아니다"

    사진제공 : 연합뉴스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자신의 대선 캠프를 전면 해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 전 원장은 어젯밤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저는 최재형 캠프를 해체한다"며 "대선 레이스를 포기하는 것이 아니라, 성공하기 위해 새로운 방법으로 새로운 길을 가려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최 전 원장은 "정치라는 새 환경에 들어와 혹독한 신고식을 거쳤고 기성 정치인들에게 많이 의존했다"며 "그런 과정에서 저에 대한 국민들의 기대가 점점 식어갔다, 저는 새 정치를 열망하는 국민에 대한 배신자였다"고 자성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대로 우리 캠프가 계속 간다면 희망은 없어 보인다"며 "홀로 서서 국민 목소리를 듣기 위해 국민 속으로 들어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최 전 원장은 "이 일에 동참해주실 국민 여러분께 캠프의 문을 활짝 열겠다"며 "뜻을 같이해주실 캠프 실무진분들도 환영"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최 전 원장이 1차 예비경선 결과 발표를 앞두고 캠프 해체를 깜짝 발표한 것은 지지부진한 지지율 흐름에 돌파구를 마련하기 위한 고육지책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