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사회
기자이미지 고재민

밀양에서 달리던 KTX 멈춰…승객 190여 명 1시간 반 기다려 환승

밀양에서 달리던 KTX 멈춰…승객 190여 명 1시간 반 기다려 환승
입력 2021-07-20 21:00 | 수정 2021-07-20 21:01
재생목록
    밀양에서 달리던 KTX 멈춰…승객 190여 명 1시간 반 기다려 환승

    [사진 제공: 연합뉴스]

    오늘 오전 11시 반쯤 서울에서 출발해 경남 창원 마산으로 향하던 KTX 열차가 밀양 상동역과 밀양역 사이에서 멈췄습니다.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열차에 타고 있던 승객 190여 명이 한 시간 반가량 대기한 뒤 다른 열차로 옮겨 타는 등 불편을 겪었습니다.

    열차가 멈추면서 뒤이어 운행하던 열차 9대의 운행도 최대 한 시간까지 지연됐습니다.

    코레일은 불편을 겪은 승객들에게 약관에 따라 기차표 값의 절반 정도를 지연배상금으로 지급할 예정입니다.

    코레일 관계자는 "제동장치 이상으로 멈춰 선 것으로 보이지만, 정확한 원인에 대해서는 조사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