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사회
기자이미지 홍신영

'반값 복비' 부동산 위협한 혐의로 중개사들 고소, 수사 착수

'반값 복비' 부동산 위협한 혐의로 중개사들 고소, 수사 착수
입력 2021-09-14 14:10 | 수정 2021-09-14 14:10
재생목록
    '반값 복비' 부동산 위협한 혐의로 중개사들 고소, 수사 착수

    반값 중개 수수료 광고물 [출처: 연합뉴스 독자 제공 사진]

    '반값 복비' 광고를 내건 부동산에 공인중개사들이 단체로 방문해 협박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하고 있습니다.

    인천 남동경찰서에 따르면, 남동구의 한 부동산 중개사 A씨는 B씨 등 중개사 9명이 단체로 찾아와 건물 외부 유리창에 붙은 '반값 중개 수수료' 광고물을 떼라며 협박했다는 내용으로 오늘 고소장을 제출했습니다.

    A씨는 이들 중 '나 혼자 살자고 다른 사람 죽이는 행위다' 라며 위협한 B씨 등 2명을 특정해 형사 고소했습니다.

    경찰은 조만간 A씨와 B씨 등을 차례로 불러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입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