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사회
기자이미지 남효정

보수단체, 보신각 앞 '전두환 추모 천막' 기습 설치했다 철거 당해

보수단체, 보신각 앞 '전두환 추모 천막' 기습 설치했다 철거 당해
입력 2021-11-24 09:00 | 수정 2021-11-24 09:10
재생목록
    보수단체, 보신각 앞 '전두환 추모 천막' 기습 설치했다 철거 당해

    [사진 제공: 연합뉴스]

    보수 성향 시민단체 태극기혁명국민운동본부(국본)가 종로구 보신각 앞에 전두환 씨 추모 분향소를 기습적으로 설치했다가 강제 철거됐습니다.

    국본은 경찰과 종로구청의 감시가 없는 오늘 아침 6시 반쯤 보신각 앞에 천막 3동을 설치했습니다.

    종로구청 측은 인도와 도로에 고정시설물을 설치하면 안 된다는 도로교통법 상 근거를 바탕으로 오전 8시쯤 강제철거를 마쳤습니다.

    구청 관계자들은 이번 주말까지 수시로 순찰을 돌며 보수 단체들의 분향소 기습 설치를 막을 계획입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