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세계
기자이미지 김정환

미 코로나 사망 50만명 육박…파우치 "내년 마스크 써야할수도"

미 코로나 사망 50만명 육박…파우치 "내년 마스크 써야할수도"
입력 2021-02-22 04:17 | 수정 2021-02-22 04:18
재생목록
    미 코로나 사망 50만명 육박…파우치 "내년 마스크 써야할수도"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이 미국의 코로나19 사망자가 50만 명에 육박한 데 대해 "끔찍하다"고 말했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파우치 소장은 현지시간 21일 CNN방송에 출연해 "1918년 유행성 독감 이후 100년 동안 이번과 가까운 사망자를 낸 것을 본 적이 없다"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또 "이것은 파괴적인 팬데믹"이라며 미국의 코로나19 상황이 연말까지 개선되겠지만 미 국민이 내년까지 마스크를 계속 써야 할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미 존스홉킨스대학 통계에 따르면 현지시간 21일 오전 기준으로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사망자는 49만8천여명, 누적 확진자 수는 2천809만2천여명으로 각각 집계됐습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