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iMBC 연예
기자이미지 iMBC 연예

이수지, '라스'에서 임신 최초 고백 "2세 위해 17kg 다이어트"

이수지, '라스'에서 임신 최초 고백 "2세 위해 17kg 다이어트"
입력 2022-01-11 13:41 | 수정 2022-01-11 13:41
재생목록
    개그우먼 이수지가 ‘라디오스타’에서 “현재 임신 3개월 차”라고 결혼 5년 만에 찾아온 임신 소식을 최초로 들려준다. 이수지는 2세를 위해 17kg를 감량했다며 “거울을 보니 김고은이 있더라”는 자기애 충만 다이어트 소감을 들려줘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오는 12일 밤 10시 3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연출 강성아)는 김대희, 정성호, 이수지, 주현영, 김두영과 함께하는 ‘꽁트에 꽁트를 무는 이야기’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수지는 ‘개그콘서트’의 ‘황해’ 코너에서 ARS 광고 연기와 보이스 피싱 사기단을 넘나드는 캐릭터로 큰 사랑을 받은 개그우먼이다. 전국을 휩쓴 유행어는 물론 남다른 입담으로 예능, DJ, 드라마까지 활동 영역을 넓혀 나가며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이수지가 ‘라스’를 통해 “현재 임신 3개월 차다. 임신 초기라 아직은 많이 조심스럽다”고 임신 소식을 최초로 전해 관심이 집중된다. 결혼 5년 차에 찾아온 경사스러운 소식에 ‘라스’ 녹화 현장이 축하 분위기로 물들었다는 후문. 이수지는 2세를 갖기 위해 피땀 눈물 날 만큼 노력했다고 귀띔해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특히 최근 달라진 턱선(?)으로 눈길을 모은 이수지는 2세 준비를 위해 무려 17kg을 감량했다며, “거울을 보니 김고은이 있더라”는 자기애(?) 충만 다이어트 소감을 들려줘 미소를 유발한다.

    ‘개그콘서트’ 시절 꽁트의 여신으로 활약한 이수지는 자신의 대표 코너인 ‘황해’에서 차진 연기를 펼친 탓에, ‘보이스피싱’ 근절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됐다고 해 감탄을 부른다. 그러나 “보이스피싱 연기를 선보이던 중 실제 보이스피싱을 당했다”는 폭탄 발언이 이어져 궁금증을 한껏 끌어올린다.

    또한 이수지는 자신의 꽁트 주특기인 ‘아줌마 연기’를 펼쳐 시청자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이수지는 아줌마 연기를 위한 남다른 필살기를 깜짝 공개, 냉철한 MC 김구라마저 “지독히 잘해~”라며 찐 감탄하게 만들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그런가 하면, ‘개콘’이 낳은 스타로 알려진 이수지가 ‘웃찾사’ 출신이었다는 반전 이력이 밝혀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수지는 공개 코미디 무대에 서던 신인 시절을 회상, “등장하자마자 무대 뒤로 도망갔다”라고 고백해 무슨 사연일지 본 방송을 더 기다려지게 한다.

    이수지가 들려주는 2세 소식은 오는 12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호영 / 사진제공=MBC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