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iMBC 연예
기자이미지 iMBC 연예

남주혁 일진 '학폭' 제보…소속사 "확인 중" [공식입장]

남주혁 일진 '학폭' 제보…소속사 "확인 중" [공식입장]
입력 2022-06-20 14:52 | 수정 2022-06-20 14:52
재생목록
    배우 남주혁이 학교폭력(학폭) 가해자라는 주장에 소속사가 확인에 나섰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0일 남주혁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관계자는 iMBC연예에 "남주혁 학교폭력 관련 보도를 접하고 사실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이날 한 매체는 남주혁과 중, 고등학교 동창이라는 A씨의 제보를 바탕으로 학교폭력 가해 의혹을 보도했다. A씨는 "남주혁이 일진 무리와 함께 어울려 다녔으며 괴롭힘을 당한 이들이 한 둘이 아니었다"며 "급식시간에 몸으로 밀며 새치기를 한 것은 기분이고, 욕설을 하며 때리는 것 또한 매일 같이 일어나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매점에서 빵을 사 오라고 시키는 일명 '빵셔틀' 또한 빈번하게 벌어졌으며, 뒷자리에서 샤프심을 던지는 등 굴욕적인 행동을 했다"며 "나와 비슷한 처지에 있는 학생들이 성인이 되어서까지 피해를 보는 것이 줄어들었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제보를 했다"고 주장을 덧붙였다.

    2013년 모델로 데뷔한 남주혁은 배우로 전향해 드라마 '후아유 - 학교 2015', '역도요정 김복주', '눈이 부시게', '스타트업', '스물다섯 스물하나' 등에 출연했다.

    이호영 / 사진제공 tvN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