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iMBC 연예
기자이미지 iMBC 연예

'금수저', 오늘(23일) 첫방…육성재VS이종원 맞붙는다

'금수저', 오늘(23일) 첫방…육성재VS이종원 맞붙는다
입력 2022-09-23 09:06 | 수정 2022-09-23 09:07
재생목록
    ‘금수저’ 속 육성재와 이종원이 의미심장한 만남을 갖는다.

    iMBC 연예뉴스 사진

    MBC 새 금토드라마 ‘금수저’(극본 윤은경, 김은희/ 연출 송현욱, 이한준/ 제작 삼화네트웍스, 스튜디오N) 측이 23일(오늘) 두 배우의 스틸 사진을 공개한 가운데 육성재(이승천 분)와 이종원(황태용 분) 사이에 팽팽한 기운이 감돌면서 심상치 않은 상황이 벌어질 것임을 예고하고 있다.

    비 내리는 밤, 육성재와 이종원이 서 있는 인적 드문 호숫가가 스산한 분위기를 배가시킨다. 일촉즉발 대치 상황에 놓여 있는 두 사람이 심각한 표정을 지어 보이고 있고, 육성재는 휴대폰을 들고 무언가를 이야기하려는 듯 제스처를 취하며 단호한 눈빛으로 이종원을 바라보고 있다. 육성재의 단호한 눈빛에 이종원은 당황한 기색과 함께 놀란 표정을 감추지 못하고 있어 격해진 감정 속 두 사람 사이에 오고 간 대화 내용이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냉정하게 돌아서는 육성재와 체념한 듯 고개를 푹 숙인 이종원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이에 육성재는 상대를 향한 날카로운 표정 연기로 존재감을 과시하는가 하면, 시시각각 변하는 이종원의 감정 열연 또한 극의 몰입감을 한껏 끌어올린다.

    극 중 육성재와 이종원은 각각 흙수저와 금수저로 태어나 극과 극의 인생을 사는 이승천과 황태용 캐릭터를 연기한다. 이승천이 ‘금수저’를 얻게 된 이후 이승천과 황태용은 서로의 인생을 송두리째 주고받게 되고, 이들 앞에 파란만장한 일들이 펼쳐지게 된다.

    ‘금수저’는 가난한 집에서 태어난 아이가 우연히 얻게 된 금수저를 통해 부잣집에서 태어난 친구와 운명이 바뀐 뒤 후천적 금수저가 된 인생 어드벤처 스토리로 동명의 인기 네이버웹툰이 원작이다.

    MBC 새 금토드라마 ‘금수저’는 ‘빅마우스’ 후속으로 23일(오늘) 밤 9시 45분 첫 방송 되며,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 플러스(+)와 웨이브(Wavve)에서도 만날 수 있다.

    백승훈 / 사진제공 MBC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