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iMBC 연예
기자이미지 iMBC 연예

'기현 탈퇴' NTX "불안하지 않아요"

'기현 탈퇴' NTX "불안하지 않아요"
입력 2022-11-23 17:01 | 수정 2022-11-23 17:01
재생목록
    그룹 NTX(엔티엑스)가 팀 구성원 변경에도 흔들리지 않았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NTX(형진, 윤혁, 재민, 창훈, 호준, 로현, 은호, 지성, 승원) 새 싱글 '레이트커머(LATECOMER)'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NTX가 2년 만에 발매하는 첫 싱글로 멤버 로현이 작사·작곡은 물론 편곡과 녹음 등 전체적인 프로듀싱을 직접 도맡아 NTX가 전하고 싶은 메시지와 멜로디를 담았다. 타이틀곡 ‘올드 스쿨’(Old School)은 중독성 강한 베이스와 드럼 중심의 편곡됐다. ‘빈티지 걸(Vintage Girl)’은 화려함과 우아함을 배제하고 귀를 사로 잡는 리드 사운드가 메인인 노래다.

    앞서 소속사 빅토리컴퍼니는 기현의 탈퇴를 알린 바 있다. 당시 이들은 "개인적인 사정으로 더 이상 함께 할 수 없게 되어 본인 및 보호자와 소속사가 오랜기간 대화를 나눠 서로의 뜻을 존중하여 전속계약을 해지하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프로젝트 그룹 TAN 활동 중인 지성 역시 이번 NXT와 함께하지 못한다.

    이와 관련 윤혁은 "사실 기현의 탈퇴 소식을 처음 들었을 때는 걱정했다. 하지만 8인으로도 NTX의 색깔을 충분히 잘 나타낼 수 있을 것이라는 확신 있었다"며 "기현의 탈퇴로 불안감이 크게 들지는 않았다"고 자신했다.

    로현은 탄 활동 중인 지성에 대해 "곡 작업할 때부터 이야기를 나누던 사이었다. 최근 컴백을 앞두고 '드디어 나오는구나'라며 많이 좋아해 주고 응원해줬다"고 덧붙였다.

    다시 돌아온 NTX의 신보는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호영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