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정치
기자이미지 김지경

민주, 주호영에 "'윤바라기' 말고 민생 정치 나서달라"

민주, 주호영에 "'윤바라기' 말고 민생 정치 나서달라"
입력 2022-09-19 15:11 | 수정 2022-09-19 15:11
재생목록
    민주, 주호영에 "'윤바라기' 말고 민생 정치 나서달라"
    더불어민주당이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의 당선을 축하하면서 "윤 바라기 권력 투쟁이 아니라 소통과 협치의 국민 바라기 민생 정치에 나서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민주당 이수진 원내대변인은 오늘 브리핑에서 "국민께선 집권 여당 내분을 우려의 눈으로 바라보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 원내대변인은 "주 원내대표는 당선 후 '약자, 그리고 호남과의 동행, 청년 정치, 빈부격차 해소'를 언급했다"면서 "주 원내대표가 언급한 '동행'이 국민과 함께하는 진정한 동행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심각한 경제 위기 속에서 재벌, 대기업 위주 정책은 약자와의 동행이 아니"라며 "여성가족부 해체는 성평등을 약화시킬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국민의힘은 오늘 의원총회에서 영남권 출신 당내 최다선인 5선 주호영 의원을 투표 참가 의원 106명 중 61명의 찬성으로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했습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