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사회
기자이미지 이강진

방역당국, "요양시설·병원 코로나19 대응 역량 강화할 것"

방역당국, "요양시설·병원 코로나19 대응 역량 강화할 것"
입력 2022-05-13 15:06 | 수정 2022-05-13 15:06
재생목록
    방역당국, "요양시설·병원 코로나19 대응 역량 강화할 것"

    사진제공 : 연합뉴스

    정부가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의 감염병 대응 능력을 높일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의료법 개정 이전에 개설된 요양병원·시설의 설비 실태를 조사한 뒤, 환기시설과 격리실, 면회실 등의 설비 기준을 새로 마련하고, 재정지원을 통해 설치를 독려할 방침입니다.

    병원은 메르스 사태 후인 2017년 의료법 개정으로 환기시설 설치 의무가 생겼지만, 요양병원 중 법 개정 이전에 개설된 경우 이런 의무를 지키지 않는 경우가 적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부는 또 의료법상 감염관리위원회와 감염관리실을 설치해야 하는 '100병상 이상 보유 요양병원' 1천270개소를 대상으로 감염관리실과 감염관리위원회의 설치·운영 현황도 점검할 계획입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