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사회
기자이미지 정상빈

항소심서 '불법집회 혐의' 유죄 민주노총 위원장, 상고장 제출

항소심서 '불법집회 혐의' 유죄 민주노총 위원장, 상고장 제출
입력 2022-08-04 16:14 | 수정 2022-08-04 16:16
재생목록
    항소심서 '불법집회 혐의' 유죄 민주노총 위원장, 상고장 제출

    2심 선고를 마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는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자료사진: 연합뉴스 제공]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위반하고 수차례 불법시위를 주도한 혐의로 항소심에서 유죄를 선고받은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이 판결에 불복해 대법원에 상고했습니다.

    양 위원장의 변호인은 오늘 항소심 재판부인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4-2부에 상고장을 제출했습니다.

    앞서 1심과 2심 재판부는 양 위원장의 혐의를 모두 인정하면서도 참작할만한 사정이 있다고 보고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벌금 3백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