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스포츠
기자이미지 이명노

프로야구 한화, FA 채은성과 6년 최대 90억원 계약

프로야구 한화, FA 채은성과 6년 최대 90억원 계약
입력 2022-11-22 10:19 | 수정 2022-11-22 10:19
재생목록
    프로야구 한화, FA 채은성과 6년 최대 90억원 계약

    사진 제공:연합뉴스

    3년 연속 최하위를 기록한 프로야구 한화가 FA 채은성 선수를 영입해 전력을 보강했습니다.

    한화는 채은성과 계약기간 6년에 계약금 36억 원, 연봉 44억 원, 옵션 10억 원 등 최대 90억 원 규모로 계약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2014년 LG에서 1군에 데뷔한 채은성은 외야와 1루 수비가 모두 가능한 타자로 올해까지 9시즌 동안 1006경기에서 타율 2할9푼7리 96홈런 595타점을 기록했습니다.

    채은성은 구단을 통해 "가치를 인정해주신 한화 이글스의 정성에 계약하게 됐다"며 "그동안 저를 응원해주신 LG 트윈스 팬 여러분께도 감사 인사를 전하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