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사회
기자이미지 디지털뉴스랩2팀

[엠빅뉴스] '말없이 전화기만 툭툭'..이렇게 신고해도 119는 달려갑니다

[엠빅뉴스] '말없이 전화기만 툭툭'..이렇게 신고해도 119는 달려갑니다
입력 2021-11-29 18:26 | 수정 2021-11-29 18:26
재생목록
    누군가 전화를 해서 아무 말도 없이 '툭 툭' 두드리는 소리만 낸다면 당연히 수화기를 내려놓겠죠.

    그런데 이런 전화를 받고 오히려 구급차를 보낸 소방관이 화제입니다.

    알고 보니 말을 못하는 후두암 환자가 갑작스러운 호흡곤란에 119 신고를 했던 건데요.

    작은 두드림을 그냥 넘기지 않은 김현근 소방장에게 그날 상황을 물어봤습니다.

    #경기소방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재난지휘센터 #후유증 #119신고 #구급대 #병원 #소방청 #119상황실



    [엠빅뉴스]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페이스북 바로가기

    ▶유튜브 바로가기

    ▶1boon 바로가기

    [구성: 이준희, 편집: 심지은, 그래픽: 최유리]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