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사회
기자이미지 디지털뉴스랩2팀

[엠빅뉴스] 층간 소음에 앙심..코로나 바이러스 묻혔다

[엠빅뉴스] 층간 소음에 앙심..코로나 바이러스 묻혔다
입력 2022-05-12 17:14 | 수정 2022-05-12 17:14
재생목록
    코로나19에 감염된 한 30대 여성이 윗집에 사는 아이의 자전거에 바이러스를 묻히다 적발돼 경찰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이 여성은 1년 반 동안 이어진 층간 소음 갈등 때문에 이 같은 행동을 했다는 입장입니다.

    경찰은 이 여성에게 특수상해 미수 등의 혐의를 적용해 검찰에 넘길 예정입니다.

    #코로나#층간 소음#보복


    [엠빅뉴스]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페이스북 바로가기

    ▶유튜브 바로가기

    ▶1boon 바로가기
    [구성: 임명찬, 취재: 정인곤, 영상취재:전상범, 편집: 서이경]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