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5MBC뉴스
기자이미지 임명현

박지원, 요소수 사태 사과 "단순 첩보로 간과"

박지원, 요소수 사태 사과 "단순 첩보로 간과"
입력 2021-11-23 17:00 | 수정 2021-11-23 17:01
재생목록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은 요소수 수급 사태와 관련해 "국정원 현지 정보관이 보고했지만 단편 첩보로 판단해 간과한 면이 있었다"며 사과했습니다.

    박 의원은 오늘 국회 정보위 전체회의에 출석해 이같이 말했다고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김병기 의원이 전했습니다.

    박 원장은 "국정원이 단편 첩보로 인식해 심각성을 간과하는 바람에 요소수 문제에 선제적 대응을 못 했다"고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