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투데이
기자이미지 오요안나 캐스터

[날씨] 밤사이 기온 '뚝'‥서울 체감 영하 16도

[날씨] 밤사이 기온 '뚝'‥서울 체감 영하 16도
입력 2022-01-11 07:03 | 수정 2022-01-11 07:04
재생목록

    ◀ 앵커 ▶

    밤사이 기온이 내려가고 찬바람이 불면서 오늘 아침 서울의 기온이 영하 16도까지 떨어진다고 합니다.

    전국 곳곳에 내린 눈이 얼어붙으면서 출근길에도 어려움이 예상되는데요.

    기상센터 연결해 자세히 알아봅니다.

    오요안나 캐스터 전해주시죠.

    ◀ 기상캐스터 ▶

    먼지가 물러난 자리로 한파가 찾아왔습니다.

    지금 경기 북부와 강원도로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는데요.

    오늘 아침 서울의 기온이 영하 7.9도로 어제보다 4도가량이나 낮아진 상황이고요.

    여기에 강한 바람까지 불어들면서 실제 체감하는 온도는 영하 15도 안팎을 보이고 있습니다.

    오늘 한낮에도 영하권을 맴돌 것으로 보이고요.

    내일 아침 서울의 기온이 영하12도까지 떨어지면서 추위가 절정에 달하겠습니다.

    오늘 아침도 추위도 추위인데 출근길 안전사고도 걱정입니다.

    지금 양재천의 모습인데요.

    밤사이 내린 눈이 쌓여있는모습이죠.

    출근하실 때 천천히 이동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현재 눈구름은 호남 서해안과 제주에 머물고 있습니다.

    이들 지역은 내일 오전까지도 눈이 이어지겠고요.

    특히 제주 산지로는 최고 30cm가량의 눈이 더 쌓일 수 있겠습니다.

    오늘도 먼지도 점차 물러가면서 전국이 맑은 하늘 드러나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당신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인기 키워드

        취재플러스

              14F

                엠빅뉴스